발목 수술받은 에버턴 고메스 '퇴원'…재활 시작

손흥민(토트넘)에게 태클을 당한 뒤 다른 선수와 부딪히면서 발목을 다쳤던 안드레 고메스(에버턴)가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퇴원해 재활에 들어간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에버턴은 6일(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고메스는 어제 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나 지금은 병원에서 퇴원했다"면서 "구단 의무진의 관리 아래 재활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고메스는 4일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토트넘과의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 홈 경기(1-1 무승부)에서 후반 33분 손흥민의 백태클에 걸려 넘어지다 토트넘의 세르주 오리에와 충돌하며 오른쪽 발목을 심하게 다쳤다.

Learn More

고교교사 1794명 "정시 확대 철회하라" 시국선언

정부가 서울 주요대학의 대학수학능력시험 위주 정시 비율 확대를 추진하는 가운데 고교 교사 1800여명이 정시 확대 철회와 수능 자격고사화 등을 촉구하는 시국선언에 나섰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소속 고교교사 등 1794명은 6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교육불평등 해소와 입시만능 경쟁교육 철폐를 위한 고교교사 선언' 기자회견을 열고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고교 교사를 대표해 우리가 분연히 떨쳐 일어난 것은 문재인정부의 (정시 확대라는) 퇴행적 입시제도 개편 의지가 미래교육의 씨앗을 모조리 불살버리버리는 우매한 결정이기 때문"이라며 운을 뗐다. 이어 "문재인정부는 대학서열화와 고교서열화 해소를 통해 불평등교육과 교육격차 해소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함에도 도리어 수능 정시 확대를 주장하고 있다"며 "수능 정시 확대가 의미하는 바는 역사의 수레바퀴를 10년 전으로 퇴행하는 동시에 교실 붕괴를 충분히 예견할 수 있는 공교육 포기 선언과 다르지 않다"고 비판했다.

Learn More

'독도 추락헬기' 유실 실종자 수습 시신은 남성…대구로 이송

동해=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독도 인근 해상에서 추락한 소방헬기 동체 인양 과정에서 유실된 것으로 추정되는 실종자 시신 1구는 남성인 것으로 확인됐다. 행정안전부, 해경, 해군, 소방으로 꾸려진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은 6일 "전날 오후 5시 45분 수습한 실종자 시신 1명과 관련해 1차 현장 감식 결과 성별은 남성으로 확인됐으며 정확한 신원은 확인이 불가했다"고 밝혔다.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은 "시신은 오늘 중으로 대구 동산병원으로 이송 후, DNA 분석 등 정밀 감식으로 신원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Learn More

Dignissimos asperiores vitae velit veniam totam fuga molestias accusamus alias autem provident. Odit ab aliquam dolor eius.

1 Creativity Fuel
1 Happy Clients
1 Projects Done
1 Hours Spent

Testimonial

What We Offer

Dignissimos asperiores vitae velit veniam totam fuga molestias accusamus alias autem provident. Odit ab aliquam dolor eius.

5년만에 부활한 분양가 상한제 "서울 집값 11% 내릴 것"

정부가 6일 강남과 마용성 등에 초점을 맞춰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으로 '핀셋지정'하면서, 향후 부동산 시장에 미칠 영향이 주목된다. 정부는 이날 오전 주거정책심의위원회 회의를 열어 강남구 개포‧대치‧도곡‧삼성‧압구정‧역삼‧일원‧청담동, 서초구 반포‧방배‧서초‧잠원동, 송파구 가락‧잠실‧마천‧송파‧신천‧문정‧방이‧오금동, 강동구 길‧둔촌동, 영등포구 여의도동, 마포구 아현동, 용산구 한남‧보광동, 성동구 성수동1가 등 27개 동을 분양가 상한제 대상 지역으로 확정했다. 또 일부 지역을 제외한 경기 고양시와 남양주시, 부산 동래구‧수영구‧해운대구 전 지역은 기존 조정대상지역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서울 4대문 안` 운행금지…과태료 25만원

배출가스 5등급 판정을 받은 차량은 오는 12월 1일부터 서울 도심에서 운행이 금지된다. 이를 위반하면 건당 과태료 25만원이 부과된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을 포함한 `녹색교통지역 자동차 운행제한` 조치를 7일자로 공고하고 12월 1일부터 단속에 들어간다고 6일 밝혔다. 운행제한 지역은 `녹색교통지역`으로 지정된 `한양도성 내부`, 즉 서울 도심 4대문 안이다. 평일뿐만 아니라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에도 적용되며 시간대는 매일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다. 다만 저공해 조치를 한 차량과 장애인 차량, 긴급차량 등은 단속에서 제외되며, 올해 10월까지 각 지자체에 저공해 조치를 신청한 차량은 내년 6월까지 단속이 유예된다. 저감장치가 개발되지 않았거나 이를 달 수 없는 차종의 자동차는 내년 12월까지 단속이 유예된다. 이런 운행제한을 통해 도심 교통정체와 미세먼지를 함께 줄일 수 있으리라고 서울시는 기대했다. 시는 이에 앞서 행정예고와 규제심사 등 행정절차를 밟았으며, 녹색교통지역 전체를 빈틈없이 관리할 수 있도록 자동차통행관리시스템을 구축해 안정화 작업도 했다. 서울시는 올해 7월부터 시스템 시범운영을 거쳐 실시간 데이터 수집부터 위반차량 모바일 고지까지 운행제한 단속에 필요한 일련의 과정이 원활하게 운영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시범운영 결과 단속대상인 `저공해 조치를 완료하지 않은 5등급 차량`이 녹색교통지역에 하루 평균 2천500여대 다니는 것으로 파악됐다. 황보연 서울시 도시교통실장은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로 녹색교통지역 운행제한 시행의 모든 준비가 잘 마무리됐다"며 "서울시는 시민 여러분의 노력이 헛되지 않도록 보행·자전거·친환경 교통수단 등 녹색교통 중심 정책도 적극적으로 추진해 사람과 도시가 함께 호흡하고 공존하는 서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대만

3세기 중엽 중국의 삼국시대 때 심형(沈瑩)이 저술한 《임해수토지(臨海水土志)》에서는 타이완을 이주(夷州)로 기록하고 있다.

홍콩

주장 하구의 동쪽, 난하이 연안에 있으며, 광저우로부터 약 140㎞ 떨어져 있다.

베트남

최근의 고고학적 발굴에 의하면 베트남 원주민은 약 30만년전 선사시대부터 거주하고 있었다.

잉글랜드축구협회, 손흥민 백태클 3경기 출전 정지 '철회'

백태클로 퇴장당한 춘천 출신 손흥민(27·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경기 출전 정지 징계가 풀렸다. 잉글랜드축구협회 대변인은 6일(한국시간) 트위터 계정을 통해 "축구협회 규제위원회(Regulatory Commission)가 손흥민에 대한 판정이 잘못됐다는 결정을 내렸다"라며 "손흥민은 토트넘의 다음 경기에 출전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손흥민은 지난 3일 에버턴과의 리그 11라운드 원정 경기(1대1 무승부)에 선발 출전해 후반 33분 상대 선수 안드레 고메스에게 뒤에서 태클을 시도해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당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이에 대해 "태클로 벌어진 상황이 선수의 안전을 위태롭게 했기 때문"이라며 주심의 카드 변경을 설명했고, 손흥민은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다. 이에 대해 토트넘은 고메스의 부상이 태클 상황 이후 오리에와 부딪히면서 발생한 상황이라며 손흥민의 징계에 항소했고, 잉글랜드축구협회는 곧바로 징계 철회를 결정했다. 징계 철회로 손흥민은 10일 셰필드와 프리미어리그 경기부터 정상적으로 출전할 수 있게 됐다.

Subscribe

Be the first to know about the new templates.